투모로우바이투게더, 데뷔곡 MV 1000만 뷰 돌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 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신인 남성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가 데뷔와 동시에 전 세계를 사로잡았다.

지난 4일 내놓은 데뷔 음반 ‘꿈의 장: 스타(STAR)’의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CROWN)’ 뮤직비디오는 5일 오전 7시께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 조회수 1000만 건을 기록했다. 이는 올해 데뷔한 신인 중 최단 시간 신기록이다.

공개 4시간여 만에 300만 뷰, 10시간여 만에 800만 뷰를 넘기며 13시간여 만에 1000만 뷰를 돌파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 음반과 뮤직비디오는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국내 주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 트위터 전 세계 트렌드 및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1위에 오르며 올해를 이끌 ‘넘버원 신인’으로 그 가치를 입증했다. 신인으로는 이례적으로 데뷔 첫날 일본 유튜브 트렌딩과 일본 라인 뮤직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꿈의 장: STAR’는 공개 직후 미국, 러시아, 브라질, 스페인, 홍콩, 대만 등 전 세계 40여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정상을 찍었다.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CROWN)’는 신스 팝(Synth Pop) 장르로, 사춘기에 접어든 소년의 성장통을 ‘뿔’이라는 독특한 단어로 표현한 곡이다. 뮤직비디오는 다섯 멤버의 풋풋한 매력과 모션 그래픽, 카툰 애니메이션 등이 더해져 독특하고 감각적인 영상미가 돋보인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5일 팬 쇼케이스를 열고 본격 활동에 돌입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