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X관린, 큐브 ‘비주얼 듀오’ 명성 자랑하는 분위기

[텐아시아=우빈 기자]

우석X관린 ‘9801’ 콘셉트 이미지 / 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우석X관린이 ‘비주얼 듀오’다운 면모를 뽐냈다.

우석X관린은 5일 공식 SNS를 통해 오는 11일 발매되는 첫 번째 미니앨범 ‘9801’의 두 번째 콘셉트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 우석과 라이관린은 모노톤의 의상을 입고 세련된 분위기를 형성하며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우석X관린의 미니 1집 ‘9801’은 두 사람이 태어난 연도인 ‘1998’과 ‘2001’을 합친 앨범명이다. 두 사람은 높은 음악적 시너지와 성장 가능성을 여과 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타이틀곡 ‘별짓’은 ‘스타’라는 뜻과 ‘태어나서 별짓을 다 해본다’라는 두 가지의 뜻을 담고 있는 힙합 R&B 트랙으로, 우석과 라이관린이 직접 작사에 참여해 두 사람의 자전적 이야기를 유쾌하게 담아냈다.

멤버 공개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은 큐브의 새 유닛 우석X관린은 비주얼뿐만 아니라 완벽한 음악적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예정으로 팬들의 기대를 모은다.

우석X관린의 첫 번째 미니앨범 ‘9801’은 오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