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국내부터 해외 광고까지 섭렵…”新 아시아 프린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태국 김 과자 브랜드 ‘Masita(맛있다)’, ‘아임미미(I’M MEME)’ 예고 영상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박지훈이 국내외 광고계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새로운 ‘아시아 프린스’라는 애칭도 얻었다.

소속사 마루기획은 5일 “박지훈이 최근 K-뷰티를 선도하는 화장품 브랜드에 이어 마스크팩 제품, 태국 대표 간식인 김 과자 브랜드 ‘Masita(맛있다)’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김 과자 브랜드 최초로 한국인 아티스트를 모델로 내세우며 한국과 태국을 잇는 마케팅 전략으로 주목을 받아온 태국 유명 간식 ‘Masita’는 해외에서 이미 인기를 입증한 대세 한류 스타들이 광고 모델로 활약해 왔다. 새롭게 바통을 이어받은 박지훈의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박지훈의 해당 브랜드 모델 발탁 소식이 알려지자마자 국내외 팬들이 앞다퉈 해당 제품을 구매하기 위해 열렬한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최근 아시아 첫 투어 대만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친 박지훈은 태국, 필리핀, 홍콩, 마카오, 일본 오사카, 도쿄까지 6개국 7개 도시에서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앞두고 있다. 두 번째 행선지로 이번 주말 태국 방콕을 방문할 예정이어서 현지 열기가 더욱 뜨거워질 전망이다.

박지훈은 지난해 12월 워너원 활동을 마친 뒤 본격 솔로 활동을 위한 준비에 나섰다.

메이크업 브랜드 ‘아임미미(I’M MEME)’를 대표하는 얼굴로 배진영과 화장품 모델에 발탁되는 등 눈에 띄는 활약을 보이고 있다. 마루기획 관계자에 따르면 박지훈은 현재 다양한 제품 군에서 폭넓게 광고 계약을 맺고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