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문별 “나만의 듀엣 강점은 랩·보컬 모두 가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마마무 문별. / 제공=KBS

그룹 마마무 문별이 “내 강점은 랩과 보컬을 모두 소화할 수 있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4일 오후 3시 서울 여의도동 KBS 누리동 쿠키스튜디오에서 열린 KBS2 새 예능프로그램 ‘입맞춤’의 기자간담회에서다.

‘입맞춤’은 뛰어난 가창력을 지닌 가수들이 최적의 듀엣 파트너를 찾아 나서는 과정을 다룬다. 문별 외에도 가수 김종국과 소유가 진행을 맡고, 가수 남태현, 그룹 B1A4 산들, 밴드 잔나비 최정훈, 성악가 손태진 등이 뭉쳤다.

문별은 자신만의 강점을 묻자 “팀으로 활동하기 때문에 네 명이서 하다가 혼자 하려니까 떨린다. 다른 목소리에도 잘 섞일 수 있다는 점과 랩과 보컬 두 가지를 다 할 수 있다는 게 강점”이라고 설명했다.

‘입맞춤’은 오는 5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