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이승윤, 메뚜기부터 멧돼지 다리까지…’자연인’ 냉장고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이승윤./사진제공=JTBC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이승윤이 자연인들에게 선물받은 귀한 식재료를 소개한다.

4일 방송되는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개그맨 이승윤과 배우 류수영이 찾아온다. 이번 방송에서는 방송프로그램 ‘나는 자연인이다’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승윤의 냉장고가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이승윤은 “자연인들에게 받은 재료가 많다. 불로장생할 수 있는 냉장고”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이윽고 공개된 냉장고에서는 백도라지, 칡, 뽕잎, 상황버섯주 등 귀한 재료들이 가득 나와 눈길을 끌었다. 

특히 한 움큼 나온 메뚜기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승윤은 “자연인 형님과 메뚜기를 2시간 동안 잡았다. 나아가는 방향을 예측해 손을 뻗어야 한다”라며 직접 터득한 노하우를 밝혀 큰 웃음을 안겼다.

또한 한 자연인이 선물한 야생 멧돼지 다리가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멧돼지 다리’가 이날의 배틀 주제로 공개되  MC와 셰프 군단은 “15분 안에 멧돼지 특유의 비린내를 잡는 건 불가능하다”며 걱정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막상 대결이 시작되자 셰프들은 잡내를 잡기 위해 각자만의 지략을 펼치며 사투를 벌였다. 이후 완성된 요리 시식에 나선 이승윤은 “잡내라곤 하나도 없다” “지금까지 먹은 멧돼지 요리 중 1등”이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한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4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