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새 음반 발매 10일 만에 한터·신나라 2월 차트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몬스타엑스가 2월 월간 음반 차트 1위를 석권했다.

지난달 18일 공개된 몬스타엑스의 두 번째 정규 음반 ‘위 아 히어(WE ARE HERE)’는 발매 10일 만에 한터 차트, 신나라 레코드 등 각종 음반 차트에서 2월 월간 1위에 오르며 높은 인기를 증명했다. 해당 음반은 국내 최대 음반 집계 사이트 한터 차트 음반 부분에서 2월의 월간 음반 차트 1위를 기록해 이목을 끌었다. 또한 신나라 레코드에서도 2월 음반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더불어 초동 10만 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수립해 더욱 의미가 남다르다. 이처럼 다양한 음반 차트에서 월간 차트 1위에 등극하며 성과를 올렸다.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앨리게이터(Alligator)’는 국내와 해외에서 모두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달 26일 SBS MTV ‘더쇼’를 시작으로 MBC 뮤직 ‘쇼! 챔피언’, Mnet ‘엠카운트다운’, KBS2 ‘뮤직뱅크’ 1위를 연일 차지하며 음악방송 4관왕을 달성했다.

‘월드와이드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 ‘아이튠즈 앨범 차트’ 전세계 24개 지역 1위, ‘아이튠즈 톱 K팝 송 차트’ 전세계 8개 지역 1위를 연달아 석권했고, 미국 빌보드에서는 기사와 뉴스를 통해 동시 조명하는가 하면 영국 메트로와 해외 CNN 등 외신들이 주목하고 미국 유명 방송국 ‘아이하트라디오’가 꼽은 ‘금주의 아티스트’로 선정되는 등 활약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