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다미, 오늘(4일) 생일 팬미팅 ‘물오름달 이레’ 연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드림캐쳐 다미. / 제공=드림캐쳐컴퍼니

그룹 드림캐쳐 다미가 팬들과 소중한 추억을 만들 예정이다.

소속사 드림캐쳐컴퍼니에 따르면 다미는 4일 오후 8시 서울 압구정동 640아트홀에서 생일 팬미팅 ‘다미의 물오름달 이레’를 연다. 오는 7일 다미의 생일을 기념해 마련한 행사이다.

다미는 새 음반 활동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음에도 이번 팬미팅 준비에 적극 참여하며 애썼다고 한다. 그는 팬미팅에서 랩은 물론 직접 가사를 쓴 곡도 부를 예정이다.

드림캐쳐컴퍼니 관계자는 “다미의 생일을 축하해 주는 인썸니아(InSomnia, 공식 팬클럽)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쉴 틈 없는 스케줄을 소화하면서도 팬들과의 생일 팬미팅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한 만큼,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같이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드림캐쳐는 네 번째 미니음반 ‘디 엔드 오브 나이트메어(The End of Nightmare)’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피리(PIRI)’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이후 국내를 비롯해 아시아 5개국을 도는 투어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