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제작진 “장범준, 섭외만 3년 공들여”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 장범준 가족/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 장범준이 출격한다. 그가 보여줄 현실육아에 벌써부터 관심이 뜨겁다.

‘슈돌’은 그 동안 예상을 뛰어넘는 출연진으로 큰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대체불가 추사랑을 비롯해 삼둥이, 설아-수아-대박(시안), 승재, 윌리엄, 나은이까지. ‘슈돌’에는 다양한 분야, 다양한 매력을 지닌 아이들과 아빠가 등장해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3일 ‘슈돌’ 267회 방송 말미에는 예고를 통해 가수 장범준과 두 아이의 모습이 공개됐다. 장범준은 그간 예능 프로그램 출연은 물론, 사생활도 베일에 싸여있던 아티스트. 그런 장범준이 지금껏 어디서도 본 적 없는, 리얼한 아빠의 모습을 제대로 보여주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예고에서 장범준은 아내 송승아, 딸 조아, 아들 하다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눈길을 끈 것은 장범준이 보여준 리얼 아빠의 면모. 리얼 예능이 처음이라 마치 카메라가 없는 듯 바지를 훌렁 벗는 등 무대 위 장범준과 180도 다른 현실아빠 장범준이 공감과 웃음을 기대하게 했다.

‘슈돌’에서 장범준 등장 예고가 공개된 직후, 각종 포털 사이트에서는 장범준이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오르내렸다. 뿐만 아니라 장범준 아내 송승아도 검색어에 오르며 폭발적 화제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슈돌’ 제작진은 “장범준을 섭외하기 위해 3년 가까이 공을 들였다. 장범준은 첫 촬영부터 꾸밈 없는 모습, 현실육아의 고충을 고스란히 보여줬다. 그렇게 즐겁게 진행된 촬영이기 때문에 제작진 역시 본방송에서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하다. 무엇보다 장범준과 그의 가족이야기를 시청자분들께 보여드릴 수 있어서 기쁘다. 시청자 여러분도 리얼아빠 장범준, 그의 딸 조아, 아들 하다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범준-송승아 부부와 사랑스러운 아이들의 모습은 오는 10일 오후 5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