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세 번째 팬미팅 ‘성황’…벅찬 감동의 순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아스트로. / 제공=판타지오

그룹 아스트로(ASTRO)가 팬들과 소중한 시간을 보냈다.

아스트로는 지난 2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홀에서 세 번째 팬미팅을 열었다. 티켓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아스트로는 정규 1집 수록곡 ‘문워크(Moonwalk)’와 미니 5집 수록곡 ‘위드 유(With You)’를 부르며 팬미팅을 지가했다.

배우 권혁수가 MC를 맡은 이번 팬미팅은 시크릿 에이전트가 된 아스트로가 위기에 빠진 아로하(팬클럽)를 구하기 위해 여러 미션을 수행하는 콘셉트로 구성됐다. 팬미팅의 1회와 2회의 내용이 달라, 팬들의 즐거움을 더욱 높였다.

아스트로는 개인기부터 댄스, 드라마 명장면 재연, 폭탄 제거 등 다양한 미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권혁수와의 호흡을 맞춰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무엇보다 이번 팬미팅은 아스트로가 팬들과 가까이 소통하려고 애쓰는 모습들이 눈길을 끌었다. ‘아로하 퀴즈’를 통해 서로의 추억을 이야기하는가 하면, 객석 이벤트를 통해 조금이라도 많은 팬들과 직접 얼굴을 마주하려고 열정을 불태웠다고 한다.

팬들 역시 아스트로를 향한 사랑을 적극적으로 표현했다. 아스트로의 데뷔부터 지금까지의 모습이 담긴 영상과 팬들의 마음을 담은 메시지를 편집해 아스트로에게 선물하는가 하면, 팬들의 마음을 담은 슬로건 이벤트와 노래를 열창, 아스트로에게 가슴 뭉클한 감동의 선물을 선사했다.

문빈은 “신기한 것 같다. 추억을 되짚어 보면 그때 감정 떠올리게 된다. 함께한 좋은 시간을 미쳐 생각하지 못했는데 영상을 보면서 우리가 지금 행복한 순간임을 다시 알게 됐다. 팬들이 준비해주신 이벤트를 보니 가슴속에서 뜨거운 감정이 올라오고 있다. 우리 아스트로 팬이어서 고맙고, 아로하 평생 사랑한다고 약속하겠다”고 말했다.

세 번째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친 아스트로는 3월 중순부터 첫 월드 투어 콘서트에 돌입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