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는 별책부록’ 김선영, 조한철에 “우린 천천히 끝장난 거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3일 방영된 tvN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방송화면 캡처.

3일 방송된 tvN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 김선영이 조한철의 재혼 제안을 거절했다.

봉지홍(조한철)은 이혼 전에 가진 아이의 건강이 좋지 않자, 서영아(김선영)에게 다시 합치자고 말했다.

서영아는 “우리는 천천히, 긴 세월 동안 끝장난 거야”라며 단호하게 선을 그었다.

봉지홍은 “내가 잘할게. 나한테 한번 더 기회 줄 수 있잖아”라고 매달렸다.

서영아는 “나 좋아하는 사람 있어. 일주일 밖에 안 됐어. 그런데 있어. 나 여자로 봐 주고 여자로 대해주는 사람”이라는 답을 줬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