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학’ 하승리, “SF9 로운만 봤다…’학교 2017′ 인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3일 방영된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3일 방송된 MBC 예능 ‘복면가왕’에서 ‘개학’의 정체는 아역 배우 출신 하승리로 밝혀졌다.

하승리는 ‘개강’과의 대결에서 패해 개학의 가면을 벗게 됐다.

하승리는 과거 드라마 ‘청춘의 덫’에서 심은하의 딸로 출연했으며, ‘학교 2017’에서는 판정단으로 나온 그룹 SF9의 로운과도 함께 연기 호흡을 맞췄다.

로운은 하승리를 보며 “드라마에서 같은 반 친구했다. 제가 좋아하는 목소리다. 청아하고 좋은데 노래까지 잘할 줄은 몰랐다”고 했다.

얼굴과 목소리에 아직 떨리는 기색이 채 가시지 않아 보였던 하승리는 “계속 로운이만 쳐다봤다. 마음이 편해지니까”라고 했다.

하승리는 현재 배우로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