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무한도전’ 하차 이후 변변찮게 떠도는 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3일 방영된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3일 방영된 MBC 예능 ‘복면가왕’에서 개그맨 박명수가 “‘무한도전’ 하차 이후 변변찮게 떠돌고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박명수는 이날 ‘물병자리’의 가면을 벗은 가수 권진아가 ‘무한도전’의 팬이었다고 밝히자 “고맙다”며 이같이 말했다.

‘복면가왕’에서 권진아는 ‘플레이가이’와 함께 3라운드 가왕 후보 결정전을 펼쳤고, 37 대 62표로 가면을 벗게 됐다.

김성주가 두 사람에게 협업을 권하자, 권진아는 박명수에게 “그런데 EDM 좋아하시지 않아요?”라고 물었다.

박명수는 “EDM 좋아하면 발라드 좋아하면 안되나. 장르 가리나”라고 버럭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