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Alligator’, 해외 언론도 주목 “성공적 컴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를 보도한 외신 캡처.

그룹 몬스타엑스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3일 “몬스타엑스가 ‘Alligator’를 통해 영국 메트로, 미국 팝 크러시, NME, 이어밀크, 인도네시아 CNN 등 해외 언론으로부터 보도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Alligator’는 몬스타엑스가 지난 18일 발표한 정규 2집 두 번째 파트인 ‘THE 2ND ALBUM : TAKE.2 WE ARE HERE(위 아 히어)’의 타이틀곡이다.

메트로는 몬스타엑스의 이번 컴백에 대해 “정말 성공적”이라고 말했다.

팝 크러시는 몬스타엑스를 “컴백을 위해 전혀 새로운 것을 가지고 도전하는 사람들”이라고 묘사했다. ‘Alligator’에 대해 “그 자체로 경종을 울리며, 소년들의 복귀를 알리는 신호탄이자 힙합, 전자, 팝에서 영감을 받아 순식간에 눈길을 끄는 트랙”이라고 평가했다.

CNN 인도네시아는 몬스타엑스와 스티브 아오키의 협업곡인 ‘Play It Cool’에 주목했다. 이어 “아오키와의 이번 협력은 미국 음악 산업에서의 또 다른 단계”라고 설명했다.

음악 방송 4관왕을 차지한 몬스타엑스는 ‘Alligator’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