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사랑 치유기’ 연정훈, “진유 통해 많이 배우고 느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BC 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 사진제공=MBC

MBC 주말드라마 ‘내 사랑 치유기’의 연정훈이 3일 “많이 배우고 느꼈다”고 밝혔다.

연정훈은 극 중 최진유 역을 맡았다.

연정훈은 마지막 방송을 앞둔 이날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지금까지 ‘내 사랑 치유기’를 사랑해주신 시청자들에게 커다란 감사 인사를 전한다. 많은 사랑을 나눠주신 덕분에 무사히 작품을 끝낼 수 있었다”고 했다.

또 “추운 계절을 함께 울고 웃으며 촬영한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분들, 선후배 배우분들 모두 고생 많으셨다”고 덧붙였다.

이어 “최진유는 남모를 아픔들이 있었던 만큼, 마음이 많이 가는 캐릭터였다. 주변에 따뜻한 온기를 전해주던 진유였다. 다시 한번 사랑을 주신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하다”고 했다.

‘내사랑 치유기’는 이날 최종회가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