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 클라우디아?”…’전참시’ 수현, 뉴욕 식당서 팬과 마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수현이 미국 뉴욕에서 팬을 만났다.

2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수현과 그의 매니저가 출연했다.

14시간 비행 끝에 미국 뉴욕에 도착한 두 사람. 이들은 자선 행사와 관련된 미팅을 했다.

이후 두 사람은 식사에 나섰다. 식당에서 “혹시 클라우디아(수현)가 아니냐”고 말하는 팬을 마주했다. 수현은 기쁜 표정으로 그와 대화를 나눴다.

매니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수현 누나가 해외 나가면 반응이 좀 더 있다. 영어권에 가면 많이들 알아본다”고 설명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