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2’ 백종원 “홍탁집과 아직도 연락…오늘 아침에도 했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대화의 희열’ 방송 화면하

KBS2 ‘대화의 희열2’에서 백종원이 홍탁집과 아직도 연락하고 있다고 밝혔다.

2일 방송된 ‘대화의 희열2’에는 백종원이 첫 번째 게스트로 출연해 패널들과 대화를 나눴다.

이날 소설가 김중혁이 “아직도 홍탁집과 연락을 하냐”고 묻자 백종원은 “오늘 아침에도 했다”고 말했다.

백종원은 “나도 주책이다. ‘출근했습니다’부터 ‘닭을 삶습니다’ 등등 다 절차가 있다”고 설명했다. 

소설가 김중혁이 “이제 그만할 때도 되지않았냐”고 하자 백종원은 “중간에 누가 끊어줘야 그만두는데, 애매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일을 하는 게 외로운 일이다. 누군가 들어준다는 게 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