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박성훈, 나혜미에 이별 통보 “아무리 생각해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하나뿐인 내편’ 방송 화면

KBS2 ‘하나뿐인 내편’에서 몸 상태가 안 좋아진 박성훈이 나혜미에게 헤어짐을 통보했다.

2일 방송된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장고래(박성훈)가 병원을 찾은 뒤 하나 둘 씩 자신의 삶을 정리하는 모습이 펼쳐졌다.

특히 고래는 미란(나혜미)을 찾아갔다. 자전거를 타고 데이트를 즐긴 뒤 고래는 미란에게  “나 앞으로 너 안 만날 거다. 우리 이쯤에서 헤어지자”고 말했다.

그는 “아무리 생각해도 우리는 안 될 것 같다”며 “위자료는 넉넉하게 챙겨주겠다”고 말했다.

충격을 받은 미란은 집으로 들어가 눈물을 흘렸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을 되찾아가는 드라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