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플 때 사랑한다’ 박하나부터 지현우까지, 명품 열연 ‘기대 UP’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주말특별기획 ‘슬플 때 사랑한다’ 방송 화면

MBC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극본 송정림, 연출 최이섭 유범상)가 배우들의 열연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3일 1회부터 4회까지 연속 방송된 ‘슬플 때 사랑한다’는 얼굴을 바꾸면서까지 지금의 인생을 벗어나고 싶어 하는 윤마리(박하나)와 윤마리에게 끝없는 집착을 보여주는 남편 강인욱(류수영)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강인욱은 아버지를 벗어나려 스스로 죽음을 선택했던 어머니와 윤마리의 얼굴이 닮아있자 결혼을 강행하고 집착했다. 윤마리는 집 안에 설치된 CCTV부터 강인욱이 자신을 사랑한다는 이유로 끝없이 집착하는 이유가 얼굴 때문이라고 생각했고 재건성형전문의 서정원(지현우)을 찾아가 얼굴을 바꿔달라고 도움을 청했다.

이어 서정원과 그의 아내 우하경(박한별)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우하경은 출장을 간다고 거짓말을 한 후 다른 남자와 밀회를 가졌고 함께 드라이브를 하다가 교통사고를 당했다. 서정원은 이 모든 사실을 알고 있지만 식물인간이 돼 누워있는 아내를 지극정성으로 돌보며 깨어나기만을 바라고 있었다. 또 이런 서정원의 옆에는 늘 그의 곁을 지키는 주해라(왕빛나)가 있었다.

이날 처음 방송된 ‘슬플 때 사랑한다’는 1회부터 4회까지 류수영의 광적인 집착과 그의 손아귀에서 고통스러워하며 벗어나고 싶어하는 박하나의 처절한 모습, 의식불명 상태에 빠진 사랑하는 사람의 옆을 지키며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낸 지현우, 오랜 시간 짝사랑을 이어오고 있는 왕빛나의 연기까지 남다른 몰입감을 선사했다.

특히 ‘슬플 때 사랑한다’ 속 배우들의 열연은 첫 방송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았고 최고 시청률 10.5%를 기록했다. 

‘슬플 때 사랑한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