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조성모 아들 봉연, 할아버지 위한 특급 이벤트 ‘예술혼 활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제공=KBS 2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봉연이가 할아버지와 잊지 못할 하루를 보낸다.

오는 3일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267회는 ‘마법 같은 하루’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 중 봉연이는 할아버지를 위해 특별한 이벤트를 기획한다. 사랑둥이 봉연이와 할아버지의 애틋한 하루가 시청자 마음을 따뜻하게 물들인다.

공개된 사진 속 봉연이는 아빠 조성모와 함께 열심히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병원에 계신 할아버지를 위해 정성이 가득 담긴 선물을 준비하고 있는 것. 예술혼과 열정을 활활 불태우며 사진을 찍는 봉연이가 기특하다.

특히 봉연이는 휠체어를 직접 밀거나 할아버지 품에 폭 안기는 등 사랑스러운 모습을 보여줬다고 한다. 때로는 의젓하게, 때로는 앙증맞게 애교를 부리는 봉연이가 시청자들의 흐뭇한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은 “봉연이가 할아버지를 위해 동분서주하며 이벤트를 준비한다”며 “할아버지와 봉연이는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행복한 하루를 보냈다. 뿐만 아니라 조성모와 할아버지의 가슴 뭉클한 추억이야기가 주위의 눈시울을 붉혔다”고 귀띔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267회는 오는 3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