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오늘(2일)부터 서울 ‘슈퍼쇼 7S’ 시작…깜짝 게스트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슈퍼주니어의 콘서트 ‘슈퍼쇼 7S’/사진제공=SM

슈퍼주니어의 콘서트 ‘슈퍼쇼 7S’가 오늘(2일) 막을 올린다.

슈퍼주니어는 오늘(2)과 오는 3일 서울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1년 3개월 만의 단독 공연인 ‘SUPER JUNIOR WORLD TOUR SUPER SHOW 7S’를 개최한다.

‘슈퍼쇼 7S’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멤버 별 개인무대다. 록, 발라드, 댄스 등 8인 8색의 다채로운 매력을 만나볼 수 있다. 예상치 못한 깜짝 게스트도 예고됐다.

무대 연출을 맡은 은혁은 ‘슈퍼쇼 7S’에 대해 “오래 기다려 주신 팬 분들을 위해 새로운 연출을 준비 중입니다. 많은 기대 바랄게요!”라며 한층 업그레이드 된 셋 리스트를 강조했다.

영상 연출을 맡은 신동 역시 이번 공연을 통해 글로벌 투어 중 지역 별로 한 편씩 공개되어 왔던 시리즈 영상 ‘SUPERZ’ 최종회를 공개한다.

더불어 슈퍼주니어는 금일(2일) 0시 유튜브 SMTOWN 채널에 ‘슈퍼쇼 7S’를 위해 준비했던 스페셜 비디오를 기습 공개한다. 1980년대 번안 발매되어 시대를 풍미했던 Luis Miguel의 ‘Ahora Te Puedes Marchar’ (아오라 테 푸에데스 마르차르) 뮤직비디오를 패러디 한 복고풍 영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슈퍼주니어의 공연 브랜드‘슈퍼쇼’는 지난 2월 페루 최대의 언론사가 주최하는 문화 시상식 ‘Premios Luces 2018’ (프레미오 루세스 2018)에서 ‘올해의 베스트 콘서트’ 상을 수상한 바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