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프렌즈’ 남주혁, 센스+알바 이력으로 유연석·손호준 만족도 100%

[텐아시아=우빈 기자]

‘커피 프렌즈’ / 사진제공=tvN

배우 남주혁이 아르바이트 활약상을 펼쳤다.

1일 방송되는 tvN ‘커피 프렌즈’에서는 알바 장인 남주혁의 본격적인 활약이 펼쳐진다.

앞서 유연석, 손호준, 최지우, 양세종, 조재윤, 남주혁은 여덟 번째 영업 준비를 마치며 다 함께 파이팅을 외쳤다.

이날은 ‘커피 프렌즈’ 영업 마지막날로, 멤버들은 처음으로 연달아 낮과 저녁 영업에 도전한다. 어느덧 자신의 일에 능숙해진 멤버들의 환상적인 호흡이 예고돼 기대감을 높인다.

그 가운데서도 본격 활약에 나선 아르바이트생 남주혁의 활약이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타고난 센스와 각종 아르바이트 이력을 쌓은 그는 이날 ‘커피 프렌즈’에서도 놀라운 습득력을 발휘한다. 남주혁은 홀 정리와 설거지, 귤 가판대는 물론 음료 제조부터 요리까지 보조하며 멤버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남주혁은 바쁜 와중에도 환한 미소를 잃지 않으며 시청자들에게 훈훈함을 선사할 전망이다.

또한 낮 영업과 저녁 영업 사이에서 처음으로 휴식 시간을 맞이한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돼 미소를 유발한다. 멤버들은 감귤 농장에서의 셀카 타임을 갖고, 그동안 쌓아둔 소소한 이야기를 나누며 여유를 만끽한다. 그러면서도 틈틈이 백종원에게 연락해 신메뉴에 들어갈 소스를 배우는 등 성공적인 저녁 영업을 위해 만전을 기했다는 후문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