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팬’ 유라, 신곡 ‘춤’ MV 티저 깜짝 공개…유니크한 매력 발산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유라 ‘춤’ 뮤직비디오 티저 캡처. / 사진제공=문화인

SBS 오디션 프로그램 ‘더 팬’ 출신 가수 유라가 신곡 ‘춤’의 뮤직비디오 티저를 깜짝 공개한다

유라는 28일 오후 6시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미니앨범 ‘B side’의 타이틀곡 중 하나인 ‘춤’의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한다.

오는 3월 5일 데뷔 후 첫 미니앨범을 발표하는 유라는 공개를 앞둔 티저 영상에서 독특한 매력은 물론 존재감을 보여줄 전망이다.

‘더 팬’의 최종 우승자 카더가든이 함께 프로듀싱을 맡아 화제된 유라의 이번 앨범은 ‘춤’ 그리고 ‘깜빡(feat.카더가든)’ 등 더블 타이틀곡 형태로 공개된다.

이 중 ‘춤’은 유라와 프로듀서 유턴(U-turn)이 함께 작업한 곡으로 ‘춤을 통해 마음 속 상념을 잊자’는 메시지가 담긴 일렉트로닉 펑크 사운드의 곡이다. 유라라는 아티스트가 지닌 독특하고 자유로운 감성이 가장 잘 묻어날 ‘춤’은 뮤직비디오에서도 그 매력이 잘 드러날 것으로 알려졌다.

유라가 작사, 작곡한 또 하나의 트랙 ‘깜빡’은 카더가든이 편곡과 피쳐링에 참여해 힘을 보탰다. 기타 리프 중심에 단순한 멜로디가 전부인 곡이지만 유라와 카더가든의 유니크한 음색 조화가 매력을 더할 예정이다.

이처럼 탄탄한 더블 타이틀곡을 비롯해 유라의 첫 미니앨범에는 그리움과 후회를 노래하는 ‘세탁소’, 우울한 정서 속 쓸쓸함이 녹아 든 ‘쿵’ 까지 총 4개 트랙이 담겨 유라의 다채로운 스펙트럼을 입증할 것으로 음악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지난해 6월 015B의 뉴 에디션 시리즈 세 번째인 ‘나의 머리는 녹색’으로 데뷔한 유라는 10월 첫 싱글 ‘마이(my)’를 발표한 직후 꾸준히 인디계에서 주목을 받았다. 이후 SBS ‘더 팬’에 참가하면서 화제를 모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