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송영규 “’극한직업’ 1000만 돌파 후 류승룡 부러워 울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인생술집’ 배우 송영규 / 사진제공=tvN

tvN ‘NEW인생술집'(이하 ‘인생술집’)에서 송영규가 류승룡이 부러워 울었던 사연을 공개한다.

28일 방송되는 ‘인생술집’에는 배우 장현성·송영규·송창의·지일주가 출연한다.

송창의는 송영규와 함께 ‘판교의 송송커플’이라 불리게 된 사연을 공개한다. 동네에서 새로 개업한 가게는 무조건 가보는 송영규 덕분에 함께 어울리는 송창의까지 동네 유명인사가 되어 ‘송송커플’이라고 불린다는 것. 송창의는 “(송영규는) 성격이 너무 좋아 동네에서 모르는 사람이 없다. 그 지역에 출마하면 당선 될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송영규는 류승룡 때문에 운 적이 있다고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송영규는 류승룡과 고등학교 때부터 절친한 친구로 “영화 ‘극한직업’이 1000만 관객을 돌파한 후 함께 술을 마시고 집에 돌아와 울었다”며 다음날 아내로부터 “승룡이가 너무 부럽다 하며 엉엉 울었다”는 증언도 들었다고 고백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인생술집’ 배우 장현성 / 사진제공=tvN

‘인생술집’ 배우 지일주 / 사진제공=tvN

장현성은 과거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했던 아들 준우와 준서의 최근 근황을 공개했으며 지일주는 “JTBC ‘청춘시대’에서 모두의 분노를 샀던 고두영 역을 맡아 인지도는 많이 생겼지만 ‘전쓰(전국적인 쓰레기)’라는 별명이 붙게 돼 주변 사람들에게 칭찬 아닌 칭찬을 들어야 했다”고 솔직하게 밝히기도 했다.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