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아이튠즈 K팝 앨범 차트 22개국 1위 ‘기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그룹 (여자)아이들. /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여자)아이들이 두 번째 미니앨범 ‘I made’로 22개국 아이튠즈 K팝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지난 26일 발매된 (여자)아이들의 미니 2집 ‘I made’가 미국, 영국, 아르헨티나, 호주, 오스트리아, 캐나다,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멕시코, 네덜란드, 뉴질랜드, 러시아, 스페인, 스위스, 베트남, 대만, 스웨덴, 폴란드, 인도네시아, 페루, 말레이시아 등 22개국 아이튠즈 K팝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더불어 타이틀곡 ‘Senorita(세뇨리타)’는 미국, 영국, 호주, 오스트리아, 캐나다 등 19개국 아이튠즈 K팝 싱글 차트 1위를 차지했다. 핀란드, 네덜란드, 멕시코, 대만, 인도네시아, 칠레, 말레이시아 등 7개국에서는 TOP 5에 올라 인기를 입증했다.

앞서 ‘Senorita’는 발매 다음 날인 지난 27일 오전 9시 기준 벅스와 네이버뮤직 1위, 소리바다 2위를 비롯한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상위권에 올랐다. 뮤직비디오는 공개 21시간 만에 유튜브 조회수 500만 뷰를 돌파했다.

‘Senorita’는 ‘LATATA(라타타)’와 ‘한(一)’에 이어 리더 소연이 작사, 작곡한 곡이다. 전작의 중독성을 뛰어넘는 멜로디와 한층 짙어진 멤버들의 보컬 그리고 완성도 높은 댄스 퍼포먼스가 조화를 이룬다.

(여자)아이들은 타이틀곡 ‘Senorita’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