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1A4 산들, 팬미팅 매진에 1회 추가 결정…”공찬 MC 합류”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산들 팬미팅 포스터/사진제공=더블유엠엔터테인먼트

그룹 B1A4(비원에이포) 산들이 생일 기념 단독 팬미팅을 1회 추가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소속사 WM엔터테인트먼트는 28일 “더 많은 분들이 함께하여 뜻 깊은 시간을 함께 주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팬미팅을 1회 추가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막내 공찬도 MC로 합류해 지원사격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산들의 팬미팅은 오는 3월 16일 영등포 아트홀에서 개최된다. 산들의 생일 기념 팬미팅 ‘2019 B1A4 ♥ BANA [HAPPY SANDEUL DAY]’는 지난 25일 팬클럽 선예매 티켓이 열리자마자 1분 만에 매진을 기록한 바 있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번 팬미팅은 산들이 단독으로 팬들과 만나는 첫 자리인 만큼, 팬들과 더욱 가까운 거리에서 함께 호흡하며 생동감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산들은 이번 행사를 위해 끊임없는 아이디어를 제시하며 팬들과의 만남에 의욕적으로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무공해 발라더’라는 수식어답게 산들은 솔로 앨범의 노래들 뿐만 아니라 커버곡 등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B1A4의 메인보컬 산들은 MBC 라디오 표준FM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 26대 별밤지기로 활약하고 있다. KBS2 새 예능 프로그램 ‘입맞춤’에도 출연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