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최재원 “모 기업 회장과 동명이인…검색 불리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 김영철-최재원/ 사진=SBS  라디오방송화면

다음소프트 최재원 이사가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 출연해 남다른 입담을 과시했다.

28일 오전 방송된 ‘김영철의 파워FM’에서 김영철은 “최재원 이사와 톰과 제리 케미를 기대해도 좋다. 최 이사는 ‘목요일의 제리’라고 소개했다”

이날 청취자들이 최재원 이사의 실제 나이를 궁금해하자 김영철은 “포털사이트에서 최재원을 검색하면 될 것 같다”고 했다.

이에 최재원 이사는 “모 기업의 회장님과 이름이 같다. 그 분의 안 좋은 소식이 올라올 때 동명이인이라 검색에서 불리한 면이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재원 이사는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자신의 이름이 오르자 “기대하지 않았는데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