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빌보드 “엔플라잉 ‘옥탑방’, 뛰어난 재능 보여주는 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미국 빌보드 홈페이지 캡처. /

밴드 엔플라잉이 ‘옥탑방’의 인기로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의 극찬을 받았다.

빌보드는 26일(현지시간) 칼럼을 게재하고 엔플라잉을 소개했다. “엔플라잉은 지난 1월 2일 음원 발매와 버스킹이 결합된 ‘플라이 하이 프로젝트(FLY HIGH PROJECT)’의 두 번째 싱글 음반 ‘옥탑방’을 발매했다. 발매 한 달 만에 1위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옥탑방’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에서 수백만 건의 조회수를 올렸고, 멜론과 벅스를 비롯한 한국의 각종 음원 차트에서 정상의 자리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또한 “리더 이승협이 작곡·작사한 ‘옥탑방’은 장르를 돋보이게 하는 뛰어난 재능을 보여주는 곡”이라고 평가했다.

‘옥탑방’의 인기를 소개하며 빌보드는 엔플라잉과의 인터뷰도 했다. 예상하지 못한 인기에 대해 리더 이승협은 “음악에 대해 인정을 받는 것은 밴드로서 굉장한 행운이라고 생각한다. 운이 정말 좋았다고 생각하고 정말 감사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엔플라잉은 더 좋은 음악과 많은 라이브 공연으로 커리어를 쌓아나갈 것”이라며 음악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이어 엔플라잉은 팬들에게 “지금 이 좋은 에너지를 이어가며 그 동안 만나지 못했던 팬들과도 만나고 더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고 싶다”며 “처음부터 지금까지 우리를 있게 해준 것은 팬 분들의 응원 덕분”이라고 강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