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아이돌 라디오’서 예능감 뿜뿜…커버 무대에 분장쇼까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 몬스타엑스 / 사진제공=MBC 라디오

그룹 몬스타엑스(셔누·원호·기현·민혁·형원·주헌·아이엠)가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서 남다른 예능감을 뽐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아이돌 라디오’에서 몬스타엑스는 갑작스러운 커버 무대와 분장쇼까지 펼치는 열정적인 모습으로 청취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기현은 올해 초 멤버들과의 노래방 회동에서 선보였다는 엑소 ‘Tempo’를 재연해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DJ 정일훈의 모자를 빌려 쓴 기현은 엑소 메인 댄서 카이로 완벽 빙의했다. 그는 “(엑소를) 정말 좋아했다. 활동이 겹쳐서 드라이 리허설을 많이 봤다”면서 세 번이나 반복된 요청에도 적극적으로 ‘Tempo’ 안무를 소화했다.

이어 몬스타엑스는 ‘널 하다’ ‘From Zero’ ‘HERO’ ‘미쳤으니까’ ‘Shoot out’ 등 메들리 댄스 무대로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민혁은 과거 ‘몬스타엑스레이’ 예능 프로그램에서 선보인 ‘민옥 누님’ 캐릭터로 화려한 분장 쇼를 펼치기도 했다.

새 앨범에 관한 이야기도 풀어놨다. 이날 타이틀곡 ‘Alligator’로 SBS MTV ‘더쇼’에서 첫 1위를 수상한 몬스타엑스는 “처음으로 전곡이 차트에 진입했다. 너무 감사하고 몬베베(몬스타엑스 팬덤명) 여러분에게 자부심을 드린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주헌은 수록곡 ‘Play it cool’을 프로듀싱한 스티브 아오키와의 작업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그는 “영상 통화를 한 번 했는데 미국에 놀라오라고 했다”며 “다음에도 같이 작업했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수록곡 ‘Stealer’에 대해 원호는 “몬스타엑스만의 강한 퍼포먼스를 보여줄 수 있는 곡이었는데 타이틀곡이 안 되어 수록곡으로 들어갔다”며 재녹음만 3번 했던 타이틀곡 후보였음을 밝혔다.

앞으로의 계획을 묻자 기현은 “지금 활동 2주차인데 더 열심히 해서 1위를 좀 더 욕심내고 싶다. 콘서트 공지도 나갔고, 월드 투어도 앞두고 있다”고 말했다.

‘아이돌 라디오’는 평일 오후 9시부터 네이버 브이 라이브(V앱)에서 생중계되고, 그날 밤 12시 5분(주말 밤 12시)부터 MBC 표준 FM, MBC 라디오 어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

“몬베베에게 자부심 드려 기쁘다”…몬스타엑스, ‘아이돌 라디오’서 1위 소감 밝혀

.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