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아, 現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텐아시아=우빈 기자]
오승아,mbc연기대상

배우 오승아.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레인보우 출신 배우 오승아가 현 소속사 마다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27일 마다엔터테인먼트는 오승아와 재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며 꾸준히 노력하여 한층 성장한 연기력으로 사랑 받는 오승아와 다시 한번 소중한 인연을 맺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이어 가족처럼 끈끈한 유대감과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해 준 오승아에게 고마움을 전하며그가 다방면에서 폭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니 많은 응원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걸그룹 레인보우로 데뷔한 오승아는 드라마 KBS2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 TV조선 대군’ 등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를 통해 연기자로 성공적인 변신을 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또한 2018년 출연한 드라마 MBC ‘비밀과 거짓말에서 첫 악역 연기에 도전하여 한층 성장한 연기력을 인정받아 ‘2018 MBC 연기대상’ 신인상을 수상했다.

이처럼 꾸준한 성장과 함께 자신만의 연기 스펙트럼을 쌓아가고 있는 오승아의 향후 행보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오승아는 차기작을 검토 중에 있으며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통해 찾아 올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