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비켜라 운명아’ 촬영 중 호흡곤란→탈진… “안정 취해 회복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서효림/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서효림이 KBS1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 촬영 중 탈진 증세를 보였다.

소속사 콘텐츠와이 관계자는 26일 “서효림이 촬영 중 탈진 증세가 왔다. 눈물을 흘리는 장면을 찍던 중 감정이 격해지며 호흡곤란을 보였다”며 “충분히 안정을 취해 지금은 회복했고, 촬영이 재개됐다”고 밝혔다.

이어 “119 구급대는 출동하지 않았다”며 일부 매체 보도를 정정했다.

서효림은 ‘비켜라 운명아’에서 한승주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