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채안, ‘봄이 오나 봄’ 캐스팅…‘정체불명’ 캐릭터 등장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금채안/사진제공= 제이에스픽쳐스

신예 금채안이 MBC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에 합류한다.

‘봄이 오나 봄’은 자신밖에 모르는 앵커와 가족에게 헌신하는 배우 출신 국회의원 사모님의 몸이 바뀌면서 두 여인이 진정한 자아를 회복하는 판타지 코미디다.

극 중 채안은 마음의 병을 앓고 있는 정체불명의 독특한 캐릭터로 등장, 유쾌한 코믹연기로 엄지원과 호흡하며 깨알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금채안은 드라마 ‘품위있는 그녀’ ‘백일의 낭군님’에 짧게 출연하며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봄이 오나 봄’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