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품절 대란 일으킨 첫 단독 화보 비하인드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연기자 옹성우. 사진제공=판타지오

연기자 옹성우의 첫 단독 화보 비하인드 사진이 최근 소속사 판타지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공개됐다.

옹성우는 패션지 ‘엘르’ 3월호 화보에 참여했다.

옹성우는 첫 단독 화보임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능수능란하게 촬영을 이끌어 현장에 모인 관계자들의 감탄사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옹성우 특유의 밝은 에너지는 늦은 시간임에도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마칠 수 있는 원동력이 되었다고 한다.

이 화보는 공개와 동시에 품절 대란을 일으켰다. 옹성우의 이런 인기를 증명하듯 잡지 역시 이례적으로 계속해서 버전이 업데이트돼 9종이 발매됐다.

그룹 워너원 활동 공식 종료 이후 옹성우는 올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연출 심나연, 극본 윤경아, 제작 드라마하우스·에스엠라이프디자인그룹)’의 주인공 최준우 역에 캐스팅돼 촬영 준비에 한창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