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이승협·김재현, 웹드라마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 나란히 출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엔플라잉 이승협(왼쪽) 김재현.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엔플라잉 멤버 이승협과 김재현이 웹드라마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에 출연을 확정했다.

이승협과 김재현은 웹드라마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에 출연해 절친 케미를 뽐낼 예정이다.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는 옴니버스식 코믹 공감 드라마로 서로를 통해 성장해가는 두 남고생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다양한 캐릭터들이 풀어가는 유쾌한 드라마 ‘아 남고라서 행복하다’는 10개의 에피소드로 진행되며 오는 4월 네이버 V라이브, 72초tv 페이스북과 유튜브 채널로 첫 방송된다.

극 중 이승협은 미래의 불안감에 사로잡혀 사는 시니컬한 성격의 한성봉 역을 맡았고, 김재현은 확실한 목표를 갖고 살아가는 긍정적인 성격의 김남구 역을 맡았다. 이승협, 김재현은 서로의 꿈과 미래에 대해 고민하며 함께 성장해가는 고등학생을 연기하며 유쾌한 남고 생활을 담아낼 전망이다.

특히 이승협, 김재현은 같은 엔플라잉 멤버로 함께 캐스팅돼 눈길을 끌며 평소 두 사람의 현실 케미가 더해져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밴드 엔플라잉의 리더이자 랩, 보컬, 기타, 피아노를 맡고 있는 이승협과 드럼을 맡고 있는 김재현의 개성 있는 매력이 극에서 어떻게 펼쳐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승협, 김재현이 속한 밴드 엔플라잉은 ‘옥탑방’은 음원 차트에서 역주행을 하면서 놀라운 성과를 보이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