닐로, ‘지나오다’에 이어 ‘미운 날’로 음원차트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닐로 ‘미운날’ 재킷. / 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가수 닐로(Nilo)가 다시 한 번 음원 차트 정상에 우뚝 섰다.

지난 2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 닐로의 새 디지털 싱글 으만 ‘미운 날(The day, I hate myself)’은 26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소리바다와 엠넷 실시간 음원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멜론, 벅스, 지니, 올레에서도 2위다.

이로써 닐로는 지난해 상반기 음원 차트에서 돌풍을 일으킨 ‘어바웃 유(About You)’ 타이틀곡 ‘지나오다’에 이어 ‘미운 날’로 다시 한 번 음원 차트 최정상 등극에 성공했다.

추후 발표 예정인 닐로의 새 미니음반 선공개곡인 ‘미운 날’은 오케스트라 연주가 돋보이는 발라드 곡이다. 지난해 묵묵히 자신을 믿고 기다려준 팬들을 위한 닐로의 자작곡이다.

닐로는 자신의 SNS에 “‘미운 날’이 발매됐다. 실망시켜드리지 않으려고 정말 최선을 다해서 만들었다. 듣고 조금이라도 좋게 느껴주신다면 그것만으로도 감사할 것 같다. 절 믿고 항상 응원해준 분들 바닐로(팬클럽) 항상 고맙다”고 남겼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