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골든디스크 2관왕 “많이 들어준 작품으로 남을 수 있어 기뻐”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트와이스 일본 앨범 ‘TWICE2’ 커퍼,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제33회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에서 2관왕을 차지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 다운 위용을 다시한번 뽐냈다.

26일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 홈페이지가 공개한 수상내역에 따르면 트와이스는 정규 1집 ‘BDZ’로 ‘Best 3 Album’, 싱글 2집 ‘캔디팝(Candy Pop)’으로 ‘Song of the year by download’ 등 2관왕에 올랐다.

트와이스는 지난해 아시아 부문의 ‘New Artist of the year’, ‘Best 3 New Artist’, 앨범 ‘#TWICE’로 ‘Album of the year’ 및 ‘Best 3 Album’, ‘TT’의 일본어버전으로 ‘Song of the year by download’ 등 골드디스크 대상 사상 최초로 아시아 신인 아티스트로는 5관왕을 차지한 데 이어 올해 역시 2관왕을 석권하며 현지서 뜨거운 인기몰이를 입증했다.

트와이스는 수상소감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이같은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BDZ’는 염원하던 일본 첫 번째 앨범이었던 것은 물론 다양한 트와이스를 선보인 작품이다. 팬 여러분들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담아 만들었는데 많은 분들이 들어주신 작품으로 남을 수 있어 정말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캔디팝’은 음원과 뮤직비디오 모두 많은 분들께 사랑받았다. 다양한 도전을 했고 많은 분들이 힘써 주신 작품이었기에, 사랑해주신 원스 여러분들은 물론 함께 고생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일본 레코드 협회 주최로 1986년부터 시작된 일본 골드디스크 대상은 1년간의 음반판매량과 음원 다운로드수 등을 토대로 평가하는 음악상이다.

한편 트와이스는 다음달 6일 일본서 새 앨범 ‘#TWICE2’를 발매한다. 트와이스의 일본 데뷔 앨범으로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탄생을 알린 일본 데뷔작 ‘#TWICE’의 시리즈 2번째 작품이다.

아울러 트와이스는 새 앨범 발매와 함께 3월 20일과 21일 오사카 교세라 돔을 시작으로 같은달 29일과 30일 도쿄 돔, 4월 6일 나고야 돔 등 현지 3개 도시, 5회 공연에 총 21만명 규모의 돔투어를 진행한다.

트와이스의 돔투어는 K팝 걸그룹 최초이자 해외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 기간 도쿄돔 입성으로 화제를 모은다. 돔 투어의 타이틀은 트와이스가 일본 데뷔 때부터 꿈꿔 온 돔의 무대, 꿈 꿔온 날, 꿈이 이루어지는 날이라는 의미를 담아 ‘TWICE DOME TOUR 2019 “#Dreamday’로 정했다. 팬들도 함께 꿈꿔온 무대인만큼 팬들과 멋진 시간,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도 담겨있는 타이틀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