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프리즈너’ 김정난, 구치소VVIP 오정희役 캐스팅…연기변신 예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김정난 / 사진제공=케이스타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정난이 KBS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에 합류한다.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쫓겨난 천재 의사 나이제(남궁민)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사활을 건 싸움을 펼쳐가는 감옥 메디컬 드라마다.

극중 김정난이 맡은 오정희는 변호사를 집사처럼 부리고, 호텔급 식사를 매일같이 즐기는 황제 수용생활 중인 상류사회의 큰 손으로 세간의 이목이 쏠려있는 희대의 사건을 저지른 탓에 자신이 가진 돈과 권력을 총동원해도 빠져나가지 못해 갇혀있는 인물이다.

KBS2 ‘완벽한 아내’, JTBC ‘SKY캐슬’ 등 출연하는 작품들마다 강렬한 개성과 매력을 발산한 김정난이 ‘닥터 프리즈너’에서 어떤 연기변신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제작진은 “오정희는 죄를 짓고도 황제 수용생활을 즐기는 권력층의 부조리한 현실을 모티프로 탄생한 캐릭터”라며 “김정난 특유의 매력적인 카리스마가 녹아들면서 첫 회, 첫 장면부터 시청자들에게 눈을 뗄 수 없는 흡입력을 선사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닥터 프리즈너’는 KBS2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을 집필한 박계옥 작가와 KBS2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어셈블리’ 등을 연출한 황인혁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왜그래 풍상씨’ 후속으로 오는 3월 20일 오후 10시에 처음으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