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두 번째 단독 팬미팅 ‘유니원’ 성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펜타곤. /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펜타곤이 두 번째 단독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펜타곤은 지난 24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공식 팬클럽 유니버스 2기 팬미팅 ‘유니원 : 렛츠 플레이 위드 펜타곤)UNIONE : Let’s play with PENTAGON)’을 열고 팬들과 만났다.

코미디언 김대성이 진행을 맡은 이번 팬미팅에서 일곱 번째 미니음반 타이틀곡 ‘청개구리’로 문을 연 펜타곤은 ‘SKATEBOARD’ ‘예뻐죽겠네’ ‘Gorilla’를 비롯해 여섯 번째 미니음반 타이틀곡 ‘빛나리’ 등 10곡을 불렀다.

펜타곤은 세 팀으로 나눠 땅따먹기, 릴레이 경보, 노래 맞추기 등 다채로운 게임을 준비해 팬들과 소통했다. 이번 팬미팅을 위해 편곡한 ‘Like This’ 어쿠스틱 버전을 열창했고, 더불어 공식 SNS를 통해 예고한 동물 잠옷을 입고 공연을 펼쳤다.

펜타곤은 “팬미팅에 와주신 유니버스(팬클럽) 감사하다”며 “우리는 하루하루 성장하는 그룹이다. 성장을 앞으로 계속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 기대 많이 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