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정, 대표곡 ‘첫사랑’ 中서 EDM 버전으로 리메이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임현정. / 제공=감성공동체 물고기자리

가수 임현정의 소속사 감성공동체 물고기자리가 25일 “임현정의 히트곡 ‘첫사랑’이 중국 최대 동영상 플랫폼 텐센트 비디오의 음악프로그램 ‘Rave Now’에서 경연곡으로 사용한다”고 밝혔다.

‘첫사랑’은 임현정이 직접 작사·작곡 했으며 1999년 발매 후 지금까지도 사랑 받고 있는 두 번째 정규 음반 타이틀곡이다. ‘Rave Now’의 참가자 미스터 위쫑야오(Mr. Yu Chung Yao)는 ‘첫사랑’을 단순히 무대 위에서 부르는 것을 넘어서, EDM 버전으로 편곡해 현대적인 사운드로 재탄생 시킬 예정이라고 한다.

임현정은 이번 ‘Rave Now’ 경연곡뿐만 아니라 그동안 해외 수많은 뮤지션들의 리메이크 제안을 받았다.

‘첫사랑’은 이미 2002년 대만에서 한차례 리메이크됐으며, 4집 수록곡 ‘재회’는 홍콩에서 가수이자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장소함이 불렀다. 5집 수록곡 ‘감기’는 중국의 영화배우 장아문이 리메이크해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5집 수록곡 ‘널 부르는 노래’는 대만의 남자 그룹 ENERGY가 2008년 재해석해 임현정의 음악적 감성이 언어, 시대, 문화, 장르의 경계를 허무는 특별한 힘이 있다는 것을 각인시켰다.

임현정은 오는 3월 12일 새 싱글 음반 ‘청춘’을 발매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