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ZY(있지) ‘달라달라’ MV, 美빌보드 유튜브 차트 2위 “K팝 데뷔 가수 최고 기록”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ITZY(있지) ‘달라달라’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ITZY(있지)가 K팝 걸그룹 지상파 최단 기간 1위 및 빌보드에서도 K팝 데뷔 그룹으로서 ‘역대급’ 기록을 세웠다.

ITZY는 지난 23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데뷔곡 ‘달라달라’로 1위에 올랐다. 12일 오후 6시 이 곡을 공개한 후 11일만에 지상파 1위를 거머쥐며 K팝 걸그룹 중 지상파 음악방송 최단 기간 1위 기록을 세웠다. ITZY는 이어 24일 SBS ‘인기가요’서도 1위에 오르며 인기몰이를 이어갔다.

앞서 21일 Mnet ‘엠카운트다운’서 데뷔 후 최초 1위를 차지한 ITZY는 데뷔 2주만에 음악방송 3관왕을 차지하며 ‘걸그룹 명가’ JYP의 ‘드림팀’다운 면모를 뽐내고 있다.

그런가하면 ITZY는 빌보드에서도 K팝 데뷔 그룹으로서는 새로운 기록을 세우며 ‘2019 기대주’의 위용을 이어가고 있다.

23일 빌보드에 따르면 ITZY는 ‘달라달라’로 23일 기준 빌보드 월드 디지털송 세일즈 차트 3위를 차지했다. ‘달라달라’외에 데뷔 디지털 싱글 ‘IT’z Different(있지 디퍼런트)’의 또다른 수록곡인 ‘WANT IT?’으로 이 차트 8위에 올랐다. 빌보드는 “ITZY가 데뷔와 함께 이 차트에 처음 진입하며 톱10에 2곡을 랭크시켰다”고 평가했다.

그런가하면 ITZY는 ‘달라달라’ 뮤직비디오도 빌보드 유튜브 차트서도 2위에 올랐다. 빌보드는 “K팝 데뷔 가수로는 최고 기록”이라 의미를 부여했다. ‘달라달라’ 뮤직비디오는 공개 24시간만에 1400만뷰를 돌파하고 K팝 데뷔 그룹으로서는 최고 기록을 세우며 K팝의 새 역사를 쓴 바 있다.

ITZY는 데뷔곡 ‘달라달라’로 공개 이틀째 각종 실시간 음원 차트 정상을 차지한 데 이어 25일 오전 기준 여전히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을 점령하며 역대급 신인의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진가는 무대에서 더욱 인정받고 있다. 신인답지 않은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발랄한 에너지 그리고 남다른 비주얼을 뽐내며 팬들로부터 ‘무대장인’, ‘무대볼 맛이 나는 그룹’으로 사랑받고 있다.

‘달라달라’ 뮤직비디오는 25일 오전 기준 유튜브 6000만뷰를 돌파했다. 안무 영상 역시 600만뷰를 넘어서며 인기몰이중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