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 박훈, 저잣거리 거지 행색 정일우 들쳐 업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BS 드라마 ‘해치’, 사진제공=SBS

SBS 월화드라마 ‘해치’에 배우 정일우가 저잣거리의 거지 행색을 한 사진이 24일 공개됐다.

정일우는 극 중 연잉군 이금 역을 맡았으며, 사진에서는 저잣거리에서 쓰러져 있다.

또 박훈(달문)이 정일우를 들쳐 업고 있다. 박훈은 ‘노론의 수장’ 이경영의 수족으로 정일우의 흉문을 저잣거리에 퍼트려 위기에 몰아넣은 인물. 이에 과연 어떤 이유로 박훈이 왕족인 정일우를 들쳐 업은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해치’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