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이슈’ 주인공, 놀이터 그네에 앉아 망연자실·의욕 상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BS 드라마 ‘빅이슈’. 사진제공=SBS

SBS 새 수목드라마 ‘빅이슈’에 출연하는 배우 한예슬이 파파라치 세계 권력자가 되기 전, 놀이터 그네에 앉아 ‘의욕 상실’에 빠져있는 스틸이 24일 공개됐다.

‘빅이슈’(극본 장혁린, 연출 이동훈, 제작 HB엔터테인먼트)는 ‘파파라치 전쟁기’를 담는다. ‘신의 선물-14일’ 등을 연출한 이동훈 감독과 ‘용팔이’ 등을 집필한 장혁린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한예슬은 ‘빅이슈’에서 국내 최고로 악명 높은 연예스캔들 파파라치 신문 ‘선데이 통신’ 편집장이다. 한 번 냄새를 맡으면 놀라운 인맥과 막강한 정보력으로 연예인의 스캔들을 잡아내고야 마는 위악적인 캐릭터 지수현 역을 맡았다. 지수현은 홈리스가 된 한석주(주진모)를 파파라치 세계로 끌어들인다.

공개된 스틸은 극 중 지수현이 열혈 기자 시절, 감정을 추스르기 위해 놀이터를 찾은 장면이다. 망연자실한 표정으로 생각에 잠겼던 지수현은 이어 울리는 휴대전화를 받은 후 번뜩이는 눈빛으로 심각한 표정을 짓는다.

‘빅이슈’는 ‘황후의 품격’ 후속으로 오는 3월 6일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