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사제’, 최고 시청률 20.1%…이틀 연속 20% 돌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 방송화면 캡처. 

SBS 드라마 ‘열혈사제’가 이틀 연속 최고 시청률 20%를 넘었다. 2049 시청률은 지난 방송보다 0.6% 포인트 상승한 7.5%를 기록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열혈사제’ 7회는 수도권 시청률 14.8%, 전국 시청률 13.0%, 8회는 수도권 시청률 18.0%, 전국 시청률 15.7%를 나타냈다. 수도권 시청자 수는 지난 방송보다 증가한 1,973,000명을 기록했다.(닐슨코리아 기준)

최고 시청률 20.1%를 기록한 장면은 다혈질 사제 김해일(김남길)과 바보 형사 구대영(김성균)이 “소고기 특수 부위 오케이 콜”이라며 기상천외한 공조 수사 내기를 외치는 장면이었다.

‘열혈사제’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