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코요태 신지 “김종민, 내게 노래 훈수 둔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코요태/사진제공=JTBC

코요태 빽가가 JTBC ‘아는 형님’에서 김종민의 실체를 폭로했다.

23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코요태가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김종민, 빽가, 신지는 함께 지낸 시간만큼 서로에 대한 이야기를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코요태는 이번 앨범을 준비하면서 겪은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신지는 “메인보컬인 나에게 노래에 관해 훈수를 둔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앨범 준비에 있어서도 최종 결정은 모두 김종민의 몫이었다”라고 밝혀 김종민을 당황하게 했다.

이에 빽가가 덧붙이며 “김종민이 코요태 활동 초창기와는 달리 연예대상을 받은 이후 변했다”라며 몰아가기 시작했다. 강호동 역시 “김종민에게 이상한 신념이 생겼다”라고 말하며 두 사람의 이야기에 힘을 실었다. 이를 듣고 있던 서장훈은 김종민에게 ‘독재자’라는 별명을 붙여 큰 웃음을 자아냈다.

코요태 멤버들이 밝힌 김종민의 실체는 23일 오후 9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