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리2’ 김상호, 예능 신생아→대세…친근함 ‘뿜뿜’ 허당매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추리2’ 김상호/사진=SBS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김상호가 SBS ‘미추리 8-1000 시즌 2’(이하 ‘미추리2’)에서 보면 볼수록 빠져드는 귀여운 허당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미추리2’에서는 김상호가 1000만 원을 숨긴 주인공임이 밝혀졌다. 김상호는 포기를 모른다는 듯 계속된 실패에도 굴하지 않고 게임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넘치는 승부욕으로 자랑했다. 액션 훈민정음 게임에서는 주꾸미 팀의 득점을 위해 쓰고 있던 모자까지 던져버리며 넘치는 의욕으로 배꼽을 잡게 했다.

김상호는 1000만원을 ‘게’에 숨겼다. 하지만 대부분은 멤버들이 상금이 숨겨진 장소를 알게 됐다.

김상호는 지난밤 국에 게를 넣었다는 사실에 혹시나 1000만원 수표가 국에 함께 들어간 것은 아닌지 안절부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불어 게가 들어 있는 냉장고 앞에서 초조한 듯 동공 지진을 일으켰다. 그의 허당 매력은 호감도를 높였다.

김상호가 숨긴 1000만원을 찾아낸 멤버는 강기영과 손담비였다. 투표 끝에 강기영이 절반의 상금인 500만원을 가져가게 됐다. 이에 김상호는 1000만원 획득에 실패했지만 친근한 매력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김상호가 출연하는 SBS ‘미추리2’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