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혈사제’ 미공개 메이킹 최초 공개…김남길X김성균X이하늬 美친 케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열혈사제’ 메이킹/사진제공=SBS

SBS ‘열혈사제’에서 미공개 비하인드 메이킹을 최초로 선보인다.

‘열혈사제’ 제작진은 23일 낮 12시 SBS NOW 유투브 채널을 통해 미공개 비하인드 메이킹을 최초 공개한다. 지난 방송은 물론, 앞으로 방송될 장면들까지 풍성하게 담겨 있는 비하인드 메이킹으로 특별함을 더한다.

영상에는 화기애애한 ‘열혈사제’ 배우들의 촬영 모습이 담긴다. 슬랩스틱 전문가를 자처하며 코믹 연기를 펼치는 김남길부터, 살색 속옷만 입은 채 맨몸투혼을 선보인 김성균, 방송 후 화제를 모은 신스틸러 ‘대형 모카빵’의 모습까지. 웃음이 끊이질 않는 현장 분위기를 엿볼 수 있을 것이다.

앞으로 방송될 장면까지 아낌없이 방출한다. 인형 뽑기를 하는 김남길과 이하늬의 유쾌한 리허설 현장을 비롯해, 앞으로 펼쳐질 김남길과 김성균의 티격태격 공조수사도 미리 만나본다. 즉석 애드리브로 연기 아이디어를 내는 배우들의 모습도 엿볼 수 있다. 본 방송 속 재미와 배우들의 케미 비결은 현장에 답이 있다는 제작진의 전언이다.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 김해일(김남길 분)과 바보 형사 구대영(김성균 분)이 살인 사건으로 만나 어영부영 공조 수사를 시작하는 익스트림 코믹 수사극. ‘열혈사제’ 7,8회는 23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