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빌론, ‘스페이스 공감’서 감성 폭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베이빌론. / EBS ‘스페이스 공감’ 방송화면

가수 베이빌론이 다양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EBS1 ‘스페이스 공감’을 통해서다.

베이빌론은 첫 번째 정규음반 ‘카엘로(CAELO)’에 수록된 ‘너의 흔적에(You’re Not)’를 부르며 등장했다. 이어 밴드 세션과 호흡을 맞춰 ‘바보(Feat. nafla)’와 ‘그리웠나 봐(Miss You)’로 분위기를 띄웠다.

베이빌론은 “한 편의 시를 보는 것 같아 이 노래를 꼭 불러보고 싶었다”며 가수 고(故) 유재하의 ‘내 마음에 비친 내 모습’을 자신만의 느낌으로 재해석했다.

이외에도 ‘로즈(Rose)’ ‘오션 드라이브(Ocean Drive)’ ‘오늘도 난’ 등을 연달아 불렀다. 끝으로 ‘그리운 건 그때 그대’를 열창하면서 “가사를 쓸 때 고민하거나 막힐 때가 있는데, 이 곡의 노래는 멜로디가 먼저 나와 가사가 자연스럽게 완성됐다”며 “색깔이 가장 잘 표현된 곡”이라고 소개했다.

베이빌론은 오는 3월 10일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열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