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채널’ 新 코너 선보인다…강호동X양세형 ‘막강 조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가로채!널’/사진제공=SBS

SBS ‘가로채!널’에서 강호동과 양세형이 새로운 코너로 뭉친다.

‘가로채!널’ 제작진은 프로그램의 새 코너로 MC 강호동과 양세형의 새 코너 ‘막강해짐’을 신설했다고 21일 밝혔다.

‘막강해짐’은 헬스장 ‘막강해짐(gym)’의 회원 강호동과 양세형이 헬스장을 찾아온 스타와 이야기를 나누며 공감하고 소통하는 헬스 토크 코너다. 매회 게스트들이 출연해 개인적인 이야기와 솔직한 속내 등을 가감 없이 털어놓을 예정이다. ‘유쾌한 에너지’의 강호동과 밉지 않은 ‘깐죽 입담’ 양세형의 조합도 기대를 높인다.

연출을 맡은 조문주 PD는 “강호동 씨는 늘 사람에 대한 관심이 많으신 분이다. 그런 만큼 상대방의 이야기를 정말 잘 들어주신다”며 “그렇기 때문에 게스트들이 더 편하게 이야기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했다. 이어 “양세형 씨 역시 적재적소의 멘트와 애드리브로 분위기를 살리는 ‘재간둥이’”라며 “이 둘의 호흡이라면 자연스레 대화를 풀어갈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또 그동안 알지 못했던 스타들의 숨은 매력을 알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강호동과 양세형의 새 코너 ‘막강해짐’은 오는 28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될 ‘가로채!널’에서 첫 선을 보인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