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레이디·티버드, 뮤지컬과 K팝 넘나드는 新 장르로 눈도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핑크레이디, 티버드. / 제공= 오디엔터테인먼트

그룹 핑크레이디와 티버드가 뮤지컬과 K팝을 결합한 새로운 장르인 ‘팝시컬(POPSICAL)’로 주목받고 있다. ‘팝시컬’은 오디엔터테인먼트의 프로젝트이다.

‘팝시컬’은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새로운 장르다. 프로젝트의 첫 번째 아티스트로 선정된 걸그룹 핑크레이디와 보이그룹 티버드는 뮤지컬 넘버부터 대중음악, 팝시컬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핑크레이디는 지난 20일 정오 데뷔곡 ‘갓 걸(GOD GIRL)’을 발표했다. 음악 프로그램에도 출연해 뛰어난 가창력과 역동적인 춤으로 호응을 얻었다. ‘갓 걸’은 후렴구가 인상적인 곡으로, 핑크레이디의 당당하고 완벽한 모습을 표현했다. 다이내믹하고 다채로운 편곡은 뮤지컬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느낌까지 전달하고 있다는 평이다.

가사에 충실한 핑크레이디의 표정과 시원한 가창력, 무대 매너 등은 무대를 가득 채워 보고 듣는 즐거움까지 안기고 있다는 평이다.

핑크레이디에 이어 티버드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프로필 사진부터 가창력이 돋보이는 커버 영상 등을 공개하며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티버드는 앞서 뮤지컬 ‘그리스’ 쇼케이스를 통해 신곡 ‘러브 이즈 히어(Love Is Here)’로 남다른 하모니를 뽐내며 데뷔 신고식을 마쳤다. 음반 발매와 더불어 ‘그리스’의 배우로도 무대에 오르며 다양한 모습으로 대중을 만날 것을 예고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