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규♥’ 김보라 “자연스럽게 교제 시작…응원해준 팬들 미안하고 고맙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열애를 인정한 배우 조병규(왼쪽), 김보라.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조병규와의 열애를 인정한 김보라가 팬들에게 심경을 밝혔다.

김보라는 21일 오후 열애설이 불거진 후 팬카페에 직접 글을 올렸다.

김보라는 “아침부터 깜짝 놀라게 해드려서 정말 죄송하다”며 “열애설 기사를 보자마자 ‘팬분들에게 어떻게 이야기를 드려야 할까’ 이 생각만 했다. 15년이라는 긴 세월 동안 묵묵히 응원해주신 팬분들에게 너무 큰 충격을 드린 것 같다는 기분에 그저 미안한 마음만 든다”고 미안함을 표현했다.

이어 조병규과의 관계에 대해 드라마 ‘SKY 캐슬’로 가까워졌다고 밝히면서 “연락을 하다 보니 자연스레 서로에게 호감이 생겨서 2월 초부터 만나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김보라는 “오히려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고 응원의 글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놀라게 해드려서 정말 많이 죄송하고 미안하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날 오전 김보라와 조병규의 열애설이 불거졌고, 양측 소속사 모두 열애를 인정하면서 “애정 어린 시선으로 응원해달라”고 당부했다.

◆ 이하 김보라 팬카페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배우 김보라입니다. 아침부터 깜짝 놀라게 해드려서 정말 죄송합니다.

저도 이사님께 연락을 받고 나서야, ‘열애설’ 기사를 두 눈으로 확인을 하게 되었어요. 보자마자 ‘팬분들에게 어떻게 이야기를 드려야 할까’ 이 생각밖에 나지 않더라고요. 15년이라는 긴 세월 동안 묵묵히 응원해주신 팬분들에게 너무 큰 충격을 드린 것 같다는 기분에 그저 미안한 마음만 드네요.

저희는 드라마를 통해서 친한 동료 사이가 되었고, 이후 연락을 하다 보니 자연스레 서로에게 호감이 생겨서 2월 초부터 만나기 시작했어요. 음, 어떠한 이야기를 드려야 할지 생각이 참 많은데, 오늘 기사가 올라왔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고 응원의 글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리고, 놀라게 해드려서 정말 많이 죄송하고 미안해요.

저의 ‘구마 줄기’분들이 미소 지을 수 있는 순간이 많아지도록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 보여드릴게요! 횡설수설 저의 긴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