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그래 풍상씨’ 전혜빈X이시영, 앙숙 자매 화해하나…둘만의 파자마 파티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왜그래 풍상씨’ 현장 사진 / 사진제공=초록뱀미디어

앙숙 쌍둥이 자매 이시영과 전혜빈이 둘만의 여행을 떠난다. KBS2 수목드라마 ‘왜그래 풍상씨’에서다.

‘왜그래 풍상씨’ 제작진은 21일 화려한 호텔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화상(이시영)과 정상(전혜빈)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화상과 정상은 노란 가발과 귀여운 의상을 맞춰 입고 있다. 평소 성격부터 스타일까지 상반된 모습을 보였던 두 사람이 머리부터 발끝까지 똑같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어 화상과 정상이 같은 파자마를 입고 있는 모습과 오열하는 화상을 안쓰럽게 바라보는 정상의 모습이 포착돼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생긴 건지 관심이 모아진다.

제작진은 “만나기만 하면 싸우기 바빴던 화상과 정상이 여행을 떠난다”며 “두 사람이 이대로 화해할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왜그래 풍상씨’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